리스크 경고: 체인노드는 개방된 정보 공유 플랫폼으로 모든 콘텐츠는 저자 개인의 관점을 대변합니다. 체인노드는 투자에 대한 손실을 책임지지 않습니다.

    피르마체인-DXM 업비트 세이프, 암호화폐 커스터디 서비스 맞손

    [블록체인투데이 이지은 기자]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전자계약 플랫폼 피르마체인(FirmaChain)이 디엑스엠(DXM)의 업비트 세이프(Upbit Safe)를 통한 업무 제휴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피르마체인은 업비트 세이프를 통해 가상자산(암호화폐)에 대한 커스터디(Custody, 수탁)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총 1억 FCT를 수탁하며 해당 수량은 현재 유통 공급량 기준 약 54.3%에 달한다.피르마체인은 앞으로 지속해서 수탁 수량을 늘려 더 투명하고 신뢰도 높은 운영을 펼치겠다는 계획이다.업비트 세이프는 업비트(Upbit)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크립토 금융 자회사 DXM이 제공하는 커스터디 서비스로, 기관 투자자가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가상자산 보관 서비스 및 솔루션을 제공한다.업비트 세이프는 가상자산 수탁에 최적화한 서비스로, 화이트 리스트와 다중 계정 체계 등의 시스템을 통해 계정 간 안전한 전송을 지원한다. 멀티시그(Multi-signature, 다중서명) 기술과 콜드월렛(Cold Wallet, 인터넷 연결이 차단된 지갑)의 결합을 통해 안전하게 보관된다.업비트 세이프는 현재 클레이튼(Klaytn)의 클레이(KLAY)를 비롯해 클레이튼 기반 토큰(KCT, Klaytn-Compatible Token), 이더리움 기반(ERC-20) 토큰, 스테이블코인(Stablecoin, 특정 통화가치에 연동하는 가상자산)과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과 같은 메이저 가상자산 등에 대해 지원하고 있다.한편 피르마체인은 올 9월 29일 메인넷 아우구스투스 1.0(Augustus 1.0) 공식 출시 이후 안정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피르마체인 윤영인 대표는 “업비트 세이프를 통해 피르마체인의 보유 물량 일부를 더욱 안전하게 보관 및 관리할 수 있게 됐다”며 “그간 다각화한 파트너십을 통해 피르마체인의 글로벌 생태계 확장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피르마체인을 위해 이번 업무 제휴와 같은 효율적인 관리 체계의 고도화를 병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이터젠·블루리버뱅크, 바누아투 공화국에 디지털화폐(CBDC) 발행한다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블록체인에 특화된 상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국내 블록체인 플랫폼 (주)데이터젠(대표이사 임선묵)이 블루리버뱅크(대표 장명숙)와 함께 바누아투공화국 디지털 자산은행 설립 프로젝트를 진행한다.데이터젠은 블루리버뱅크, 바누아투공화국 정부와 함께 CBDC 발행을 포함한 세계 최초의 디지털자산은행을 설립하는 ‘K-PAP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K-PAP프로젝트추진단은 "디지털자산 커스터디(Custody) 플랫폼 구축 및 글로벌 금융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자산 서비스와 탈중앙화(Defi) 금융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데이터젠은 2018년 5월 국내 최초로 블록체인 메인넷을 개발했다. 또 ‘젠서비스’와 모바일 결제 플랫폼인 ‘젠페이’를 상용화시켰으며, 다수의 블록체인 관련 특허를 갖고 있다.임선묵 데이터젠 대표는 “보유 중인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K-PAP 프로젝트를 진행할 것이며 전 세계 CBDC 확산의 흐름에 선도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캐피탈과 자기자산관리 및 실물자산보관관리 전문회사인 블루리버뱅크 장명숙 대표는 “현재 전 세계 66개국 중앙은행 가운데 80% 이상이 CBDC 연구에 돌입하는 등 확산 열풍이 불고 있다”며 “블록체인 선도 기업인 데이터젠과 함께 이번 K-PAP 프로젝트를 성공시켜 한국의 디지털자산시장의 안정된 거래질서 확립에 선도적으로 기여 하겠다”고 밝혔다.이번 K-PAP 프로젝트의 주체로 참여하는 바누아투공화국(1980년 수교)은 남태평양의 대표적인 파라다이스(세계 행복지수 1위, 세계 희망여행지수 1위) 국가로 알려져 있으며 전 세계의 디지털자산기업들의 본사가 집중돼 있다.이를 바탕으로 CBDC 발행을 통해 글로벌 디지털자산경제 중심 국가로 도약할지에 대해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hjh@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팔 움직임, 암호화폐 채택에는 좋지만 수익에는 도움 안돼"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21일(현지시각) 모건스탠리(Morgan Stanley) 연구진은 보고서에서 “2600만 가맹점의 자금 공급원으로서 암호화폐를 지원하겠다는 페이팔(PayPal)의 공약이 결제회사의 수익률을 끌어올리는 것보다 대량으로 암호화폐를 채택하는 데 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코인데스크(CoinDesk)에 따르면 모건스탠리 애널리스트는 "현재까지 500대 인터넷 소매업체 중 1%에 머물고 있는 온라인 암호화폐 수용을 확대해야 한다"고 밝혔다.그러면서 "페이팔의 수익이 그 변화로 인해 이익을 얻을 수 있을지는 불분명하다. 연구진은 비트코인, 비트코인캐시, 라이트코인(Litecoin), 이더리움(ETH) 펀딩이 "실제로 수익에는 중요하지 않다"고 말했다.그들은 "페이팔이 암호화폐 거래 활동을 스퀘어(Square)의 현재 수준으로 확장할 수 있다고 가정하면 2020년 페이팔의 213억 달러 수익 기반에 0.3%의 성장만 더해질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는 암호화폐 수용을 향상시킨다는 것이 반드시 거래량 증가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연구진은 암호화폐 지원의 또 다른 장점으로 "스퀘어와의 경쟁력 유지와 페이팔로 ‘새로운 사용자 기반’ 유치 등이 있다”고 말했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헤지펀드 억만장자 튜더 존스 "비트코인(BTC) 지적 자본" 고평가

    [블록체인투데이 장서연 기자] 22일(현지시각) CNBC와의 인터뷰에서, 현대 헤지펀드 산업의 억만장자 선구자인 폴 튜더 존스 2세(Paul Tudor Jones II)는 비트코인(BTC)에 더욱 낙관적이며 선두적인 암호화폐 뒤에 숨은 '지적 자본'을 높이 평가했다.존스는 그가 “비트코인을 믿고 가치 저장소로 쓰이는 것을 보기 위해 노력하는, 그가 비트코인 뒤의 ‘대단한 지적 자본’이라고 칭하는 정말 똑똑하고 지적인 사람들의 놀라운 주장"에 놀라워 왔다고 말했다.존스는 5월 방송에 출연해 비트코인의 한 자릿수 포트폴리오 할당을 밝혔을 때보다 "지금 비트코인이 더 좋다"고 말하며, “지금이 비트코인 초기단계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방, 호주계 자회사 출범… 신규 거래소 인허가 모색

    [블록체인투데이 정승원 기자] 나스닥 상장 비트코인 채굴장비 제조업체 이방(Ebang)이 디지털 자산거래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전략의 일환으로 호주에서 완전소유 자회사를 설립했다.22일(현지시각)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방은 호주 금융 서비스 라이센스를 신청했지만 아직 받지 못했다.앞서 첸레이(Chen Lei) CFO는 지난 6월 항저우에 본사를 둔 이 회사가 중국 이외의 지역에서 엄격하게 영업하는 암호화폐 거래소를 계획했음을 밝혔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3년 이전 디지털 페소 발행 안한다" 못 박은 필리핀 중앙은행 총재

    [블록체인투데이 김소연 기자] CNN 필리핀의 보도에 의하면, 필리핀 중앙은행 (Bangko Sentral ng Pilipinas, BSG)가 당분간은 중앙은행 디지털통화(CBDC)를 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22일(현지시각) 언론 브리핑에서 벤자민 디옥노(Benjamin Diokno) 필리핀 중앙은행 총재는 기자들에게 "2023년에 끝나는 그의 임기 동안 디지털통화를 도입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이번 발표는 중앙은행이 국가 지원 디지털 통화의 성공가능성에 대해 진행한 연구에 이어서 나왔다.디옥노는 “디지털 페소가 발행되기 전에 훨씬 더 많은 작업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이 보고서에 따라 디옥노는 "대부분의 중앙은행들이 향후 5년 이내에 디지털통화를 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하니 내 임기 내에는 발행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디지털통화는 최근 전 세계 중앙은행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으며, 바하마의 경우 실제로 샌드달러(sand dollar)를 출시했다.국제통화기금(IMF)은 "최근 디지털통화가 일부 국가의 통화시스템에 대한 통제력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줄 수는 있지만 국제통화 사용량을 결정하는 경제력을 질적으로 변화시키지는 못할 것"이라고 지적했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트스탬프, 줄리안 소여 CEO 임명… 창업자 네크 코드리치는 비임원으로

    [블록체인투데이 이지은 기자] 비트스탬프(Bitstamp)는 줄리안 소여(Julian Sawyer) 제미니(Gemini) 전 유럽담당 상무이사를 신임 최고 경영자로 영입하고, 창업자 네크 코드리치(Nejc Kodrič)를 '비임원'으로 옮겼다.22일(현지시각) 비트스탬프는 소여가 디지털 자산 서비스의 지속적인 확대와 성장을 감독할 것이라고 밝혔다.그는 이전에 제미니, 스타링 뱅크(Starling Bank), 블루록 컨설팅(Bluerock Consulting)에서 일한 적이 있다.2011년 유럽 기반 암호화폐거래소를 설립한 코드리치는 이사회 이사직을 유지하게 된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주 파이낸스투데이 신임 회장 취임 "종합 미디어 역할 충실할 것"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김유주 닉스 대표가 파이낸스투데이 신임 회장으로 취임했다.22일 파이낸스투데이는 서울 서초구 소재 본사에서 김유주 회장 취임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취임식은 당초 유명호텔에서 각계 인사들을 초대하기로 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본사에서 약식으로 진행됐다. 자리에는 인세영 파이낸스투데이 발행인을 비롯한 신문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신임 김유주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2008년 창립된 이래 국내 경제전반을 아우르는 경제신문으로 자리매김하면서 13년간 경제전반의 다양한 콘텐츠를 폭넓게 전달해 온 파이낸스투데이 신문에 회장으로 취임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신문사 발전에 밑거름이 되고자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또한 ”파이낸스투데이가 기존의 경제분야는 물론, 신사업으로 연예와 방송, 그리고 스포츠를 아우를 수 있는 종합 미디어로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미디어로서 역할을 충실히 하면서도, 대중에게 바짝 다가갈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등의 사업분야도 육성 발전 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한편 김유주 신임 회장은 현재 블록체인 및 IT분야에서도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 닉스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업계에서 그는 미디어와 IT분야, 그리고 엔터테인먼트 분야를 아우르는 실력자로 평가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탈중앙화 금융 플랫폼 허브다오-마하 프로젝트,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글로벌 탈중앙화 금융 자율조직 허브다오(HubDAO)는 최근 공식 채널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안전자산 거래 플랫폼 ‘마켓 마하(MACH)’를 서비스하고 있는 마하 프로젝트와의 전략적인 파트너십 체결을 발표했다.허브다오는 스테이킹, 유동성 채굴, 거버넌스 투표, 결제 등이 결합한 탈중앙화 금융 플랫폼으로 다양한 탈중앙화 금융 서비스를 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허브다오는 현재 존재하는 디파이 시장의 정보 비대칭과 격리된 서비스 환경을 극복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서비스 론칭 23시간 만에 예치금 130억을 초과하며 단숨에 글로벌 디파이 플랫폼 23위에 등극했다. 마켓 마하는 마하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서비스되고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안전자산 거래 플랫폼으로 MACH 토큰을 시작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100% 비대면 안전 자산 거래 플랫폼 ‘두리안’ 역시 오픈 한 달만에 다운로드 2만 명 이상을 기록하는 등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마하 토큰으로도 거래가 가능하게 될 두리안은 한국을 시작으로 일본, 베트남, 중국 등 글로벌 중고 거래 시장으로의 확장을 추진 중이다.허브다오는 이번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MACH/HDT 채굴풀을 오픈했으며, 마하 토큰 보유자는 자신의 마하 토큰을 예치해 허브다오 플랫폼의 유틸리티 토큰인 HDT를 채굴할 수 있다. 채굴 가능한 HDT는 총 50만 개로 마하 토큰 보유자는 전체 마하 토큰의 예치금액의 비율에 따라 HDT 토큰을 받게 된다.또한, 허브다오의 HD 토큰은 추후 마하 생태계의 주요 결제 수단으로 활용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 생태계를 함께 확장해갈 예정이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디비전 가상공간에 유니랜드 센터 설립… 양사, 힘 합친다

    블록체인 기반 VR(가상현실) 콘텐츠 플랫폼 디비전 네트워크(Dvision Network)가 유니랜드 파이낸스(UniLend Finance)와 파트너십을 체결하였다고 21일 밝혔다.디비전 네트워크는 VR과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다양한 산업 분야에 온라인 기반 오프라인 서비스(O2O)를 가능케하며, 유저들이 가상현실 세계를 쉽게 경험할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낮춘다.유니랜드 파이낸스는 스마트 컨트랙트를 통해 현물 거래 서비스와 암호화폐 시장에서 대출 서비스를 결합한 탈중앙화 프로토콜이다.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디비전 네트워크의 가상공간에 유니랜드 센터 설립이 추진된다. 또한, 향후 디비전 네트워크가 가상현실에서 개최할 EXPO에 유니랜드는 광고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이는 양사 모두가 기술 및 비즈니스 개발 협력을 확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된다.디비전 엄정현 대표는 “디비전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4차 산업혁명 비대면(언택트) 기술을 활용한 전시회·컨퍼런스 등 MICE 행사를 기획 중”이라며, “앞으로 유니랜드와 기술 및 마케팅 측면에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한편, 디비전 네트워크는 19일  블록체인 게임 얼라이언스(BGA)에 합류해 게임 산업 내에서 블록체인을 홍보와 적극적인 디지털 자산 활용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글 클라우드, 이오스(EOS) 블록체인 커뮤니티 가입

    [블록체인투데이 장서연 기자] 구글 클라우드가 블록 생산자가 되겠다는 취지로 이오스(EOS) 블록체인 커뮤니티에 합류했다. 이오스 커뮤니티 승인 절차만 남은 것으로 알려졌다.과도한 중앙집중화라는 비판을 종종 받아온 이오스에는 총 21개의 블록 생산자들이 있다.회사의 보도자료에 따르면 구글 클라우드의 개발자 겸 옹호자인 앨런 데이(Allen Day)가 자신의 회사가 블록 생산자가 되기 위한 과정을 시작하였다고 확언한 것을 인용해 "조직이 분산 장부 기술을 인프라에 접목하기 시작하면서, 공공 블록체인이 안전하기 보관되고 안정적으로 이용 가능하며, 의미 있는 방식으로 접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또한 블록원의 CEO 브렌단 블루머(Brendan Blumer)는 같은 문서에서 “글로벌 공공 블록체인 활동의 대부분에서, 이오스는 분권화된 생태계를 쉽게 활용하고자 하는 누구에게나 강력한 솔루션이다”라고 말했다. 결론을 도출한 기준을 명시하지는 않았지만, 공공 블록체인의 대부분의 활동은 이오스가 책임지고 있다는 의견이다.또한 블록원은 알 마틴 차베즈(R. Martin Chavez)라는 골드만삭스 전 임원이 회사의 자문단을 이끌 것이라 발표했다.이오스의 배후회사인 블록원은 원래 현재 무소속 대통령 후보인 브록 피얼스(Brock Pierce)에 의해 공동 창립되었지만, 이 야심찬 정치인은 몇 년 전 회사로부터 퇴출당했다. 피어스는 재임시절 내내 수많은 논란에 휩싸였던 것으로 전해졌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남미 최다 소매 암호화폐 거래 국가는?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암호화폐 거래량이 가장 많은 국가로는 베네수엘라가 꼽히지만, 소매 암호화폐 거래에 있어서는 멕시코가 중남미 전체를 능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중남미는 전세계 암호화폐 경제의 7%를 차지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 중, 멕시코의 비중은 2019년 7월 이후 전체 소매 암호화폐 결제에서 11%에 달한다.엘 이코노미스타(El Economista)는, 지난 1년간 이 지역이 2400만 달러어치의 소매 암호화폐 거래를 받아 다른 대륙으로 2500만 달러를 송금했다는, 블록체인 분석 체인어날리시스(Chainlysis)의 개발 대표자 다니엘 카톨린(Daniel Cartolin)의 연구 결과를 인용했다.그는 송금 및 거래가 중남미 내 소매 암호화폐 거래의 주요 분야임을 강조했다. 이 연구는, 북미와 아시아와의 강한 유대 관계가 이러한 소매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요인이라고 언급한다. 또한 이들 거래의 대부분이 비트코인(BTC)을 이용한 거래라는 점을 강조했다.또한 카톨린은 암호화폐가 멕시코 전체에 걸쳐 송금을 위해 종종 사용된다고 말했다. 그는 “일반적으로, 송금은 미국과 멕시코 간 상당하게 이루어 지고 있다. 가상화폐가 송금에 채택되기 시작하는 분야들이 보이기 시작하고 있다. 이는 가상화폐를 교환하는 경우 수수료가 더 적고, 거래를 위해 웨스턴 유니온(Western Union)이나 머니그램(Moneygram) 등의 사이트에 갈 필요가 없이, 전화로도 거래가 가능하기 때문이다.”고 덧붙였다.한편 체인솔루션이 9월에 발표한 조사에 따르면, 소매 암호화폐 거래는 멕시코가 주도하고 있지만, 암호화폐 도입의 측면에서는 베네수엘라가 여전히 중남미의 선두주자라고 한다.info@blockchaintoday.co.kr 저작권자 © 블록체인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